동해 해안숲길 산책, 혼자 조용히 걷는 시간

동해 해안숲길 산책, 혼자 조용히 걷는 시간

 

 

 

소복소복에서 새우소바 맛있게 먹고

동해 해안숲길 잠깐 걸어봤어요 ㅎㅂㅎ!

 

 

 

 

바다와 나무의 조화

 

 

 

 

소복소복에서 바다쪽 큰길가로

걸어나오니 건너편에 보이던 계단

 

 

 

 

계단위로 올라가니 정자가 있더라구요.

 

 

 

 

날이 좀 더 좋았으면 좋았겠지만

정자에서 보이는 풍경이 멋졌어요.

 

 

 

 

그리고 옆쪽으로는 이렇게 하평해변이 펼쳐집니다.

 

 

 

 

정자에서 내려와서 걷다보니

군데군데 이런 벤치가 있던데

벤치에 앉으면 나무에 가려져서

바다가 보이지도 않는데 왜 이런 자리에

벤치를 여러개 설치해 둔것인지...

 

 

 

 

아니면 나무라도 시선 아래쪽으로 다듬어놨어야

하는게 아닌지... 의문이 생기더라구요... ㅇㅅㅇ;;

 

 

 

 

더 걷다보니 해안 숲 가는길이라는

팻말이 보여서 따라가봤어요.

 

 

 

 

이렇게 기찻길을 건너

 

 

 

 

기찻길 중간에 터널도 보이더라구요.

 

 

 

 

더 걸어서 내려다가보니

 

 

 

 

아! 드디어 바다다!

 

그런데 바람이 너무 많이 불어서

잠깐 보다가 근처 할리스 커피로 피신을...

 

 

 

 

 

동해 하평해변 위치는?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강원 동해시 천곡동 | 하평해변
도움말 Daum 지도

이미지 맵

블라 블라

새로운거 먹어보기, 여행가기를 매우 좋아합니다 (ㅎㅂㅎ) /

    '떠나다/2019.05 동해' 카테고리의 다른 글

    글에 남긴 여러분의 의견은 4개 입니다.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