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릉 혼자여행 3일차, 주문진 소돌아들바위공원 버스타고!

 

 

 

강릉 주문진 소돌아들바위공원

뚜벅이니까 버스타고 GO!GO!

 

 

 

 

비오는날 주문진 여행~!

 

 

 

 

감자바우에서 감자옹심이 뜨끈하게 한그릇하고

강릉시내 홈플러스 건너편 정류장에서

주문진으로 가는 버스타고 1시간 정도 달려서

보성연립 정류장에서 내려서 T맵보고

대충 7~10분정도 걸어서 도착한 소돌아들바위공원!

 

감자바우 감자옹심이 포스팅은

http://blahblah.pe.kr/554 참고해주세요~

 

 

 

 

사실 이날 강릉은 아침부터 비가 주륵주륵

 

주문진은 비가 안온다고 하길래 여기까지온건데

강릉보다는 비가 덜오긴하지만... 여기가 비바람이!

 

우선 왼쪽 데크길로 향해 뚜벅뚜벅

 

 

 

 

바람이 무시무시! 넘나 추운데...

 

저기 파란지붕보이는데 가면 바람을 피할 수 있지

않을까해서 계단을 올라가봤어요!

 

 

 

 

하지만 저 파란 전망대는 사방이 뚫려있었고

높은곳에 위치하고 있어서 오히려 바람이 심하게 부는!

 

저 파도 좀 보세요 ㅠ_ㅜ 하얀 물보라가 어마무시!!

 

 

 

 

그래도 여기까지 왔으니

파노라마라도 찍어보겠다고 셔터를!

 

비바람이 몰아쳐서 빨리 내려왔지만...

 

 

 

 

전망대에서 내려와서 반대쪽으로 걸어봤어요.

 

 

 

 

이렇게 데크가 깔려있어서 걸어다니긴 좋더라구요~

 

 

 

 

파도와 바람에 깎인 기암괴석들이~

 

 

 

 

어떤게 아들바위인지 잘 모르겠더라구요?

 

 

 

 

이게 아들바위인가?

 

해안초소를 지나 내려가면

 

 

 

 

날씨가 안좋고 파도가 너무 심해서

철문으로 막혀있어서 접근할 수 없었던 곳

 

 

 

 

날이 좋은날에는 저기 바위 있는 곳까지

걸어다니면서 구경 할 수 있는것 같더라구요~ 

 

 

 

 

역시 파도가 강해서 등대로 향하는 길도 막힘 ㅠ_ㅜ

 

 

 

 

작은 항구인 소돌항도 잠깐 구경하고

 

 

 

 

막혀있어서 접근하지 못한 빨간등대도

멀리서나마 사진에 담아보았어요.

 

 

 

 

나중에 보니 제가 산책로 시작점이 아니고

거꾸로 걸어서 왔던거더라구요 ㅎㅎ;;

 

이렇게 아들바위공원을 떠나기는 아쉬워서

 

 

 

 

다시 돌아서 걸어가는 길에 전망대쪽을 찍어봤어요.

보세요 사방이 다 뚫려있죠?? ㅠ_ㅜ

 

 

 

 

날이 좋은날에는 전망대에서

주문진해수욕장까지 잘 보이는데...

이 날은 날이 흐려서 흐리흐리하게 보이더라구요~

 

아쉬움을 뒤로한 채 버스타고

주문진 수산시장으로 향했는데

몇 시간 뒤엔 해가 쨍쨍했다는 ㅠ_ㅜ..;;

 

 

 

 

 

주문진 소돌아들바위공원 위치는?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강원 강릉시 주문진읍 주문리 | 아들바위공원
도움말 Daum 지도
  • BlogIcon peterjun 2017.11.03 01:21 신고

    뚜벅이 여행할 때 제일 불편한 것 중 하나가 불편한 날씨인 것 같아요.
    저도 주로 혼자 다니는 편이라... ㅎㅎ
    파도가 좀 강해보이네요....
    그래도 운치있는 시간들이었을 것 같아요. ^^

    • BlogIcon 블라 블라 2017.11.07 15:59 신고

      사진보다 파도가 더 엄청났어요 ㄷㄷ
      나중에 날 좋은날 다시한번 가보고 싶더라구요~

  • BlogIcon 히티틀러 2017.11.03 02:20 신고

    물안개도 끼고, 파도가 하얀 포말이 일어나는 거 보면 바람도 많이 부는 거 같아요.
    여행다니면서 날씨 안 좋은 것도 슬픈 일인데, 몇 시간 후에 해가 쨍쨍이라니...
    가끔은 진짜 머피의 법칙 같은 날이 있더라고요.

    • BlogIcon 블라 블라 2017.11.07 16:00 신고

      비올줄은 알고 있긴 했는데...
      바람도 엄청나서... ㅇㅅㅇ;;
      다음에 날씨 좋을때 다시 가보고 싶어요~

  • BlogIcon 밓쿠티 2017.11.03 11:11 신고

    비바람이 어마어마해서 무서웠을 것 같아요ㅠㅠㅠ그래도 길이 잘 정비되어 무사히 다녀오셨군요ㅠㅠㅠ

    • BlogIcon 블라 블라 2017.11.07 16:02 신고

      전망대에 올라갔다가 식겁해서 내려왔어요 ㅎㅅㅎ;;
      비바람이 어마무시... 우산 날아갈뻔했어요 ㅋㅋ

  • BlogIcon 맛있는여행 2017.11.03 13:50 신고

    상쾌한 바닷길과 기이한 바위가 신기로움을 주는군요.
    저도 꼭 한 번 다녀가고 싶어집니다.
    잘보고 갑니다^^

    • BlogIcon 블라 블라 2017.11.07 16:03 신고

      바위가 특이하게 생겨서 볼만하더라구요~
      맛있는여행님 혹시 12월에 국내여행갈만한곳 있을까요??
      뚜벅이도 갈수 있는곳이면 좋겠네요 ㅎㅂㅎ;;

  • BlogIcon 청춘일기 2017.11.03 14:16 신고

    우와! 파도치는 사진이 그림 같은데요@_@ 비올때 저 길을 걸으면 살짝 무섭겠네요;;
    날씨 좋을 때 걸으면 정말 산책이 절로 되겠어요^^

    • BlogIcon 블라 블라 2017.11.07 16:05 신고

      날 좋은날 전망대 올라가서 파도소리 들으면 좋을것 같더라구요 ㅎㅂㅎ!!

  • BlogIcon 잉여토기 2017.11.05 05:20 신고

    바닷바람이 강해서 무서웠곘어요.
    사진으로는 기암괴석이며 파도며 너무나 멋진데요.

    • BlogIcon 블라 블라 2017.11.07 16:05 신고

      네, 우산이 뒤집어져서 날아갈뻔했어요 ㅠ_ㅜ
      하지만 바위는 멋지더라구요 ㅎㅂㅎ!